처녀의 결함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 최고관리자
댓글 0건 조회 679회 작성일 23-03-11 02:33

본문

bottom_logo.png 



처녀의 결함

옛날 한 총각이 처녀의 집에 선보러 갔다.

자기 어머니의 뒤에 머리를 숙이고 얌전히 앉아있는 처녀는 볼수록 마음에 들었다.

처녀의 어머니는 자기 딸자랑에 정신이 없다.

《우리 딸은 정말 잘 났다네. 그런데 딱 한가지 결함은…》

이때 어머니의 뒤에서 얌전히 듣기만 하던 처녀가 하는 말이다.

《아니, 엄마두 참, 무슨 미친 수작질을 그리 심하게 해!》

추천 0 비추천 0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
Copyright © 2016-2017 KCNCC(Korean Canada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). All rights reserved

E-mail : kcncc15@gmail.com